Untitled Document
 
 
 
 
 
>> 뉴스레터
>> 추천도서
>> 보고서
>> 논문
>> 발표/강의
>> 뉴스기사
>> 이사장 칼럼
>> 공지사항
 
(사)한국식품산업진흥포럼 4...



제   목  
광역 지자체 3곳, 기초 22곳 ‘푸드플랜’ 수립 지원 - 식품저널
[ 2019-04-02 09:40:49 ]
글쓴이  
관리자
조회수: 156        
링크 #1  
http://www.food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9591 , Hit: 37

광역 지자체 3곳, 기초 22곳 ‘푸드플랜’ 수립 지원
농식품부, 연구용역비ㆍ민관 협의체 운영ㆍ교육 등 지원

[식품저널] 농림축산식품부는 25개 지자체의 ‘지역 먹거리 종합계획(푸드플랜)’ 수립을 지원한다. ‘지역 먹거리 종합계획’이란 먹거리 생산부터 소비ㆍ폐기에 이르는 전 과정과 이와 관련된 복지, 안전, 영양, 환경, 일자리 등 다양한 문제를 연계해 먹거리의 지역 내 순환체계를 구축하는 전략이다.

‘지역 먹거리 종합계획’을 통해 지역에서 생산된 농산물을 지역 내에서 우선 소비하는 먹거리 선순환체계가 구축되면 △신선하고 안전한 먹거리 공급 △중소농 소득 증대 △지역 일자리 창출 △환경부담 완화 등 사회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다.

이번 ‘지역 먹거리 종합계획’ 수립 지원사업 공모에는 전국 31개 기초 및 광역자치단체가 신청했으며, 광역 3개ㆍ기초 22개 지자체가 최종 선정됐다.

광역 지자체 3개소는 부산광역시ㆍ전라남도ㆍ제주특별자치도이며, 기초 지자체 22개소는 지역별로 경기 6개소ㆍ충청권 4개소ㆍ호남권 7개소ㆍ영남권 5개소다.

선정된 25개 지자체에는 ‘지역 먹거리 종합계획’ 수립을 위한 연구용역비ㆍ민관 협의체 운영ㆍ교육 등을 지원하고, 각 지자체는 △지역 내 먹거리 현황 심층 실태조사 △먹거리 현안 분석을 통한 정책과제 도출 △중소농 조직화 등을 통한 맞춤형 먹거리 공급체계 개발 등을 수행해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종합계획을 수립하게 된다.

특히, ‘지역 먹거리 종합계획’이 지역 주민의 수요에 맞게 수립되고 효과적으로 실행될 수 있도록 지자체별로 생산자, 소비자, 시민ㆍ사회단체, 관련 전문가 등으로 민관 협의체를 구성해 운영하도록 했다.

농식품부는 지자체와 시민사회 간 협업을 보다 활성화하기 위해 지자체 담당자, 생산자, 소비자, 시민활동가 등 지자체별 4인 1팀이 참여하는 소통ㆍ교육 과정을 운영하고, 전문가 자문 등도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각 지자체가 ‘지역 먹거리 종합계획’을 수립한 이후에는 이를 실행하는데 필요한 생산ㆍ가공ㆍ유통ㆍ소비시설 등을 지원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작년에는 9개 선도 지자체를 선정해 ‘지역 먹거리 종합계획’ 수립을 지원했으며, 올 초 농식품부와 ‘먹거리 계획 협약’을 맺은 9개 지자체에는 올해부터 5년간 국고 404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라면서, “올해는 더 많은 지자체에서 관심을 보이고 있어 농식품부도 이에 부응해 지역농식품(로컬푸드)을 기반으로 지역단위 먹거리 선순환체계가 조기에 정착, 확산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지역 푸드플랜 수립 지원 지자체 선정 결과
광역 △부산 △전남 △제주
기초 △경기(6) 부천, 수원, 용인, 이천, 평택, 포천-연천(공동 수립) △충북(1) 괴산 △충남(2) 서산, 부여 △대전(1) 대덕구 △전북(4) 김제, 남원, 부안, 익산 △전남(3) 담양, 순천, 장성 △경북(2) 구미, 안동 △경남(3) 거창, 김해, 진주


나명옥 기자




1/130, 총 게시물 : 2597
2597 중학교 진로교사 대상 식품산업 진로교육 워크숍 - 식품저널 관리자 2019-08-22 0 0
2596 쌀 소비촉진을 위한 제품개발과 홍보의 중요성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9-08-22 0 0
2595 국무조정실, ‘축산물 HMR 안전관리 체계 구축 위한 제도적 방안’ 포럼 개최 - 식품저널 관리자 2019-08-22 0 0
2594 밀산업 육성ㆍ지원 법적 토대 마련 - 식품저널 관리자 2019-08-22 0 0
2593 쌀가공식품산업 어디까지 왔나 - 농수축산신문 관리자 2019-08-21 0 2
2592 엿기름과 식혜는 지난 옛 영광으로 끝나야 하는가?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9-08-19 0 3
2591 쌀 자급률, 2017년보다 6.1%P 하락…보리는 6.6%P 올라 - 농민신문 관리자 2019-08-19 0 6
2590 ‘뚝뚝’ 계속 떨어지는 식량자급률, 실효성 있는 대책 서둘러야 - 농민신문 관리자 2019-08-19 0 6
2589 한국인의 힘, 62%는 수입 농산물에서? - 농민신문 관리자 2019-08-19 0 5
2588 초라한 칼로리 자급률 38% - 농민신문 관리자 2019-08-19 0 3
2587 WTO 농업분야 개도국 지위 유지 안일하게 대처해서는 안된다 - 농수축산신문 관리자 2019-08-19 0 5
2586 오리온농협 밀양공장 준공 1주년 - 농수축산신문 관리자 2019-08-19 0 4
2585 농정 당국, 건강에 유익한 ‘보리’ 증산과 수요 개발에 노력하길 - 식품저널 관리자 2019-08-16 0 8
2584 일본 쌀값 지지정책의 시사점 - 농민신문 관리자 2019-08-12 0 27
2583 외면받는 국산 맥주보리 - 농민신문 관리자 2019-08-12 0 26
2582 쌀값 하락세 지속 - 농민신문 관리자 2019-08-12 0 24
2581 식습관 서구화로 양곡류 재배면적 줄어…먹거리 다양화 영향도 - 농민신문 관리자 2019-08-12 0 24
2580 美 압박에 개도국 지위 잃으면 한국 농업 ‘직격탄’ - 농민신문 관리자 2019-08-12 0 20
2579 농산물 안전의 핵심은 잔류농약 줄이기 - 농민신문 관리자 2019-08-12 0 18
2578 남북 농업협력 재개를 위한 준비 서두를 때 - 농민신문 관리자 2019-08-12 0 18
1   2   3   4   5   6   7   8   9   10     끝 페이지
이름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