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 뉴스레터
>> 추천도서
>> 보고서
>> 논문
>> 발표/강의
>> 뉴스기사
>> 이사장 칼럼
>> 공지사항
 
식량작물활용 3D 프린팅 국...



제   목  
치곡(致曲)의 농업을 위한 농산물 관리 - 농민신문
[ 2019-10-07 17:02:04 ]
글쓴이  
관리자
조회수: 18        
링크 #1  
https://www.nongmin.com/opinion/OPP/SWE/RPT/315801/view , Hit: 4

[농민포럼] 치곡(致曲)의 농업을 위한 농산물 관리

생산부터 유통까지 위해요소 관리 GAP 인증 내실화로 소비 활성화를
 
“작은 일도 무시하지 않고 최선을 다해야 한다. 작은 일에도 최선을 다하면 정성스럽게 된다. 정성스럽게 되면 겉에 배어나오고 겉에 배어나오면 겉으로 드러나고 겉으로 드러나면 이내 밝아지고 밝아지면 남을 감동시킨다.” 영화 <역린>에는 유교 사서(四書) 중 하나인 <중용> 제23장 치곡(致曲)편의 내용을 담은 대사가 나온다.

우리는 어려서부터 식사할 때 농민의 노력에 감사하며 먹으라는 말을 많이 들어왔다. 하나의 농산물이 생산되고 소비되기까지 수많은 농민의 정성스런 손길을 거쳐야 하기 때문이다. <중용> 제23장 치곡편은 ‘작은 일에도 정성을 다하는 것’을 강조하고 있다. 농민들은 최선을 다해 정성스레 농사를 짓고, 우리는 이를 감사하며 소비하니 농업이야말로 치곡을 가장 잘 보여주는 산업이란 생각이 든다.

농업분야 국가인증제도 중에 농산물우수관리(GAP)가 있다. 이는 생산부터 수확, 수확 후 관리·유통 등 각 단계에서 농업환경과 농산물에 잔류할 수 있는 농약·중금속·유해미생물 등 위해요소를 관리하는 제도로, 2006년 도입해 현재까지 운영 중이다.

GAP 인증은 이력추적관리, 종자·묘목 선정, 농경지 토양관리, 비료·농약 관리 등 엄격한 기준(12개 기준 51개 항목)에 따라 하나부터 열까지 정성을 다해 관리된 농산물에만 부여한다. 최근 안전농산물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과 수요가 증가하면서 그 역할이 더욱 커지고 있다. 덕분에 도입 당시 약 4000가구였던 GAP 인증농가는 현재 9만가구를 넘어섰다. 유통관계자와 소비자들의 인지도 또한 높아지면서 전국 대부분의 대형마트 등 소비처에서 GAP 인증로고가 부착된 농산물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이처럼 GAP 제도가 성장할 수 있었던 것은 전국GAP생산자협의회가 생산자들의 구심점이 돼 GAP 가치 전파와 인증확대에 앞장섰기 때문이다. 더불어 이번에 정말 반가운 소식을 들었다. GAP 제도의 인지도를 높이고 국민에게 더욱 위생적으로 관리된 농산물을 공급하기 위해 전국GAP생산자협의회를 중심으로 1~14일 ‘GAP 실천강화 주간’ 캠페인이 추진된다는 것이다. 

캠페인 기간 동안 GAP 인증농가와 단체는 평소 세심하게 다루지 못했던 농약과 비료를 관리하고 토양과 용수가 오염되지 않도록 환경정화활동을 한다. 농작업자의 건강을 위해 개인 위생장비와 작업도구 등도 재정비한다. 인증농가 단체는 회원농가들의 기준 준수사항에 대해 자체 점검을 추진한다.  

이번 캠페인은 정부 주도의 교육·홍보 방식에서 벗어나 생산자가 자발적으로 GAP 제도를 올바르게 실천하고자 추진한다는 점에서 그 가치를 높이 평가할 수 있다. 따라서 농림축산식품부와 지방자치단체 등 관계기관에서도 생산자들의 캠페인에 힘을 보태기 위해 다양한 홍보와 교육 등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우선 홍보 지원을 위해 GAP 제도 소개 리플릿, 캠페인 홍보포스터·현수막 등을 제작해 농협·지자체 같은 관계기관에 배포한다. 캠페인 현장의 열기를 전하기 위해 생활정보프로그램 방송 송출과 신문광고로도 홍보를 지원한다. 또한 생산자, 지자체 공무원, 유통·급식 관계자, 소비자 등을 대상으로 맞춤형 교육을 추진해 캠페인 취지와 GAP 제도의 필요성 등을 전파할 예정이다. 

아무쪼록 농장에서부터 식탁까지 안전하게 관리된 농산물을 공급하기 위해 치곡의 자세로 노력하는 농민들의 노고와 가치가 국민에게 전해지길 바란다. 더불어 GAP 제도가 확대되고 GAP 인증농산물의 소비가 활성화되길 기대한다.

오병석 (농림축산식품부 차관보)




1/132, 총 게시물 : 2637
2637 국가대표 쌀가공품 별들의 전쟁 ‘쌀가공품 TOP10’ 시상식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9-10-18 0 13
2636 식품산업의 발전정책 전환 촉구 - 식품외식경제 관리자 2019-10-17 0 12
2635 식량 보존의 관점에서 본 우리나라 식품 유통기한 제도의 문제와 개선점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9-10-14 0 19
2634 20대 국회의원 GMO ‘표시 확대해야’ 줄고 ‘현행 유지’ 늘어 - 식품저널 관리자 2019-10-14 0 18
2633 CJ프레시웨이, 음식물 쓰레기 줄이기 운동 앞장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9-10-10 0 20
2632 생명공학작물 세계적 대세…국내도 연구 활성화해야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9-10-08 0 25
2631 GMO 완전표시 수입산 검증 불가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9-10-08 0 27
치곡(致曲)의 농업을 위한 농산물 관리 - 농민신문 관리자 2019-10-07 0 19
2629 “북한, 봄가뭄에 식량난 심화…136만t 지원 필요” - 농민신문 관리자 2019-10-07 0 709
2628 한국국제생명과학회-뉴스레터-2019-10 관리자 2019-10-07 0 16
2627 유럽 GMO 인식 변화 나타나 GMO 적극 이용 전망 - 식품저널 관리자 2019-10-07 0 19
2626 음식물폐기물 저감 위한 소비기한 도입 공감 불구 방법론엔 이견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9-10-07 0 22
2625 음식물 폐기물 줄이기 법제화 세계적 추세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9-10-07 0 16
2624 스마트팜 성공 조건 - 농수축산신문 관리자 2019-10-01 0 26
2623 포스코인터, 우크라이나 곡물 터미널 가동 - 동아일보 관리자 2019-10-01 0 26
2622 식품에 대한 오해와 진실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9-09-30 0 29
2621 불확실성의 시대 식량 문제에도 관심을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9-09-25 0 36
2620 식품 업계 앞길 밝히는 등대가 되길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9-09-25 0 27
2619 추석을 보내며 식혜를 생각한다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9-09-25 0 47
2618 식품업계 “‘GMO 표시제도 개선 사회적협의회’ 지속 희망” - 식품저널 관리자 2019-09-23 0 29
1   2   3   4   5   6   7   8   9   10     끝 페이지
이름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