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 뉴스레터
>> 추천도서
>> 보고서
>> 논문
>> 발표/강의
>> 뉴스기사
>> 이사장 칼럼
>> 공지사항
 
2019년 식품안전의 날 기념 ...



제   목  
농산물의 위험으로부터 안전을 확보하는 길 - 대한급식신문
[ 2018-07-03 14:51:13 ]
글쓴이  
관리자
조회수: 509        
링크 #1  
http://www.fs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9621 , Hit: 109

[칼럼]농산물의 위험으로부터 안전을 확보하는 길

하상도 교수
중앙대학교 식품공학부
농산물안전위생연구회 회장
하상도 교수
하상도 교수

농산물 중 인체에 해로운 위해요소(hazard)는 생물학적, 화학적, 물리적 위해요소가 있다. 이 중 생물학적 위해요소는 미생물과 기생충, 원충 등의 생물체를 포함한다. 

농산물을 위협하는 미생물로는 대장균·살모넬라 등 병원성 세균과 노로바이러스, 각종 곰팡이 등이 있다. 화학적 위해요소로는 버섯독·복어독·곰팡이독 등 천연독과 동물용의약품인 농약, 중금속, 허용 외 식품첨가물, 윤활제, 세척제, 페인트 등 장비나 기구로부터 오염되는 화학물질이 있다. 

불과 20년 전까지만 해도 우리나라의 식품안전 문제는 대부분 농약, 중금속 등 화학적 위해에 의한 것이었다. 하지만 2차 세계대전 이후 생산 증가를 위한 무분별한 농약 사용으로 농산물에 잔류하는 화학물질의 안전이 주된 골칫거리였다. 
그리고 1990년 이후 화학적 위해요소의 안전관리가 진행되면서 토양과 물에 의한 곰팡이, 병원성세균, 바이러스 등 미생물학적 위해요소가 부상하기 시작했다. 

선진국에서는 농산물의 오염원 제어를 위해 토털 안전관리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농산물 오염이 대부분 농장에서 시작되므로 1차 산업(수확, 도축, 생유가공)부터 가공, 제조, 저장, 유통, 판매까지 푸드체인 전반의 위생관리가 필요한 것이다.

생산단계의 식품안전 관리시스템으로는 ‘농산물우수관리제도’(GAP)가 있다. GAP란 1차 생산부터 안전성을 확보하는 농업 생산지침을 말하는데, 소비자에게 안전한 농산물을 공급하기 위해 생산자 및 관리자가 지켜야할 위해요소의 원천적 차단 규범이라 할 수 있다. 

미국은 과채류 등 농산물에 의한 질환이 심각해 1997년 1월 ‘안전한 식품 공급을 위한 개선대책’을 발표하고, 농산물에 대한 GAP와 우수제조기준(GMP)을 시행하고 있다. 우리나라도 2006년부터 GAP제도를 본격 시행하고 있는데 이는 잔류농약, 항생제 감축뿐 아니라 병원성 미생물 저감화도 중요한 목표다.

식품 제조단계에서는 ‘식품안전인증제’(HACCP)가 활용되고 있는데, 이는 생산부터 소비까지 전 과정에 위해요소가 혼입되거나 오염원으로부터 생길 수 있는 위해 가능성을 사전 방지하는 식품안전관리시스템이다. 

소비·유통단계에서는 ‘표시’, ‘식품회수’(리콜), ’이력추적제‘ 등의 제도가 시행되고 있으며, 제조 또는 수입업체가 자사 제품에 대해 무한 책임을 지는 ’제조물책임법‘(PL법)도 운영되고 있다. 

농산물을 포함한 식품 오염은 대부분 원료에서 시작된다. 즉 토양과 농업용수, 전처리 작업시설이나 작업자로부터 유래되는 것으로, 소비자의 건강과 경제적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안전관리제도와 관리시스템이 엄격하게 집행돼야 한다. 특히 농산물은 화학적 위해요소에서 생물학적 위해요소로 상당 부분 전환하여 중점 관리해야 한다. 

체계적인 농산물과 식품 안전관리를 위해 생산자는 이에 대한 교육과 노력, 시설 현대화, 위생관리규범 실천 등 위해요소의 예방을 실천해야 하며, 소비자는 오염원에 대한 올바른 지식을 갖춰 제품 구매 시 유통기한 등 표시와 매장 보관온도 확인, 구매 체크리스트 적용 등 안전한 구매 활동에 나서야 한다.





4/124, 총 게시물 : 2471
2411 누구나 즐기는 안전한 먹거리 - 농수축산신문 관리자 2019-01-29 0 119
2410 걱정없이 농사짓는 나라 - 이상기상에 대비하라 - 농수축산신문 관리자 2019-01-29 0 145
2409 먹거리 통합관리체계 구축해야 - 농민신문 관리자 2019-01-29 0 118
2408 새해에는 국가식품정책의 대변환을 요구한다 - 식품외식경제 관리자 2019-01-29 0 114
2407 미국 생명공학식품 표시기준 제정 관리자 2019-01-28 12 132
2406 미국 생명공학식품 표시기준 제정과 의미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9-01-28 0 121
2405 벼농사 안짓고 논 놀려도 1㏊당 280만원 준다 관리자 2019-01-25 0 153
2404 현대인의 건강관리 우리가 갖고 있는 보물, 전통발효식품을 재조명하자 - 과학기술정보협의회 관리자 2019-01-18 0 149
2403 쌀 등급 표시율 92.6%…대형유통업체ㆍRPC 표시율 높아 - 식품저널 관리자 2019-01-16 0 148
2402 현대인의 건강관리 음식이 우리 유전인자 기능을 바꾼다 - 과학기술정보협의회 관리자 2019-01-10 0 176
2401 ‘생계형 적합업종’ 식품 중소기업에 명약?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9-01-08 0 165
2400 먹는 것이 인간 역사를 바꿔왔다 - 식품외식경제 관리자 2019-01-08 0 177
2399 일시코리아 뉴스레터 2019-01 관리자 2019-01-08 0 154
2398 유럽식품안전청, GMO 농산물이 알레르기를 유발한다는 멕시코 연구 수용 안해 관리자 2019-01-04 8 158
2397 식품안전 사고 없는 새해 기원 - 식품저널 관리자 2018-12-31 0 172
2396 밀 자급률 1.7%, 2022년 9.9%로 높인다 - 식품저널 관리자 2018-12-26 0 177
2395 국가 식품 안전관리 신뢰도 높여야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8-12-26 0 180
2394 기후변화와 새로운 정책방향 설계 - 농민신문 관리자 2018-12-19 0 195
2393 스마트팜, 한국 농업의 미래 - 농수축산신문 관리자 2018-12-19 0 203
2392 비만, 국가적 문제… 경제적 손실 약 9조 원 - 식품외식경제 관리자 2018-12-19 0 201
첫 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끝 페이지
이름 제목 내용